::::: 보천사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불기2555년
 
 



경전의 이해
스님 일기

▒ 현재위치 : Home 스님 수상록 경전의 이해

불교의 경전에는 생활에 도움이 되는 내용이 너무나 많이 있습니다.
알아두면 도움이 될 불교의 경전 내용을 이해하기 쉽게 풀이해서 설명하고 있습니다.


어떻게 부모의 은혜를 갚을 것인가? 4
 지민  | 2023·03·18 06:58 | HIT : 512 | VOTE : 44 |
누구나 똑같은 24시간입니다. 다만 무엇을 더 가치 있게 생각하고 무엇을 더 소중하게 생각하는가 하는 기준이 다를 뿐입니다. 우리가 조금만 눈을 뜨고 생각해 본다면 이 삶을 영위해 가는데 진정 무엇이 영원하고 무엇이 보람 되고 무엇이 가치 있는 것 인가를 알 수 있습니다.

앞서도 말씀 드렸 듯이 콩나물 한 줌, 몇 천 원 짜리 몇 만 원 짜리 물건을 사면서도 이것이 진짜냐 가짜냐, 고장은 나는가 안 나는가, 조금만 마음에 안 들면 전화해서 고쳐 달라 하고 바꾸려고 합니다. 무엇이든지 그렇게 치밀하고 정확한 것은 좋은 태도입니다. 그렇게 하는 만큼 우리들 마음의 문제, 참 생명의 문제에 신경을 쓰고 철두철미 하게 예의 주시하면서 살아가야 합니다. 그것이야말로 참으로 보람 되고 진정 풍요롭고 부유하게 사는 길입니다.

그래서 부처님께서는올바른 사상과 올바른 가르침을 위해서는 부모의 뜻을 어겨도 좋다고 까지 말씀하신 것입니다. 이제 최상의 효도가 어떤 것인지 잘 아셨겠지요. 여러분에게 박수를 쳐드리십시오, 부모의 은혜를 생각하고, 선망 부모, 조상의 영가
천도를 위한 기도 법회에 참석하여 진실한 효도를 하는 자신을 마음껏 칭찬해 주어도 좋습니다. 그러한 인연을 지은 것도 자기 복이므로 스스로에게 찬탄의 박수를 쳐 줄만 합니다. 복이 없으면 이 핑계, 저 핑계를 대 가면서 최상의 효도를 올리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사실 '부모에게 효도를 하고 싶어도 어떻게 효도를 하는가?'하면 이상하게 들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할 줄 몰라서 못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부모의 은혜에 대해서도 모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자식 된 도리로 부모의 은혜를 모르다니 말도 안된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게실지 모르지만 주위를 살펴보면 의외로 그런 분들이 많습니다.

올바른 효도를 하려면 부모의 은혜에 대해 진실한 마음이 생겨야만 합니다. 그래야 비로소 효도하고 싶은 마음도 생기는 것입니다.부모의 은혜를 모른다면 효도하고 싶은 생각도 나지 않고, 효도가 행해지지도 않습니다. 이 세상 사람들은 모두가 자식 된 입장이지만 사실은 부모의 입장을 어떨 땐 알다 가도 잊어버리기 일쑤입니다. 부모의 은혜를 깊이 느끼는 사람도 있고 전혀 느끼지 못하는 사람도 있고 천차만별 입니다. 자식 사랑하는 것은 누가 시키지 않아도 대단하고 헌신적인데,  부모 은혜는 잊고 삽니다. 이런 분들을 위해 지혜로운 주지 스님께서 부모은중경 대설 법회를 마련한 것으로 보입니다. 부모은중경을 살펴보면서 부모님의 은혜를 새기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1081   고통스러운 감정에 지배 받는 이유    지민 24·06·22 26
1080   깨달음의 4단계 2  지민 24·06·21 45
1079   깨달음의 4단계 2  지민 24·06·21 47
1078   깨달음의 4단계 1  지민 24·06·20 61
1077   깨달음의 조건 여섯 가지  지민 24·06·19 82
1076   불안과 두려움의 이유  지민 24·06·17 133
1075   조용히 있어 보세요.  지민 24·06·16 135
1074   마음의 본성 가르침  지민 24·06·13 176
1073   모든 것이 괜찮습니다.  지민 24·06·12 187
1072   이대로 충분합니다.  지민 24·06·11 221
1071   그저 지켜보면  지민 24·06·10 206
1070   최고의 사랑 2  지민 24·06·09 207
1069   최고의 사랑 1  지민 24·06·07 246
1068   있는 그대로 좋습니다.  지민 24·06·06 241
1067   스님은 행복하세요.  지민 24·06·05 247
1066   자비심의 공덕 2  지민 24·06·03 269
1065   자비심의 공덕 1  지민 24·06·03 458
1064   의도를 갖고 사는 것  지민 24·06·02 272
1063   모든 것이 마음입니다.  지민 24·06·01 306
1062   나를 위한 내려놓음  지민 24·05·31 405
123456789105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GGAMBO

회 원 가 입     자 유 게 시 판     오 시 는 길     메 일
경 북   구 미 시   해 평 면   해 평 리   5 2 5 - 1 번 지             Tel/Fax : 0 5 4 ) 4 7 4 - 3 5 9 2   

Copyright(C) 2002 Bocheonsa . com All right reserved  
Made by Seonghwan. Kim   Board by Zeroboard  


Home